미래를 향해 도약하는 명문사립
Select Page

환일人 게시판

홈 > 환일 생활 > 환일人 게시판

 

행사활동 게시판

1학기 전공 설명회 소감문(10312 도예준)

Author
환일고
Date
2018-01-18 22:53
Views
282
우리집은 부모님이 두분 다 사회를 비판적인 시각으로 바라보며 평가하여 글을 쓰시는 기자이시다. 나는 어려서부터 그런 기자인 부모님속에서 자라서 그런지 부모님의 창작 정신을 물려받은 것 같다. 게다가 부모님의 성격이나 습관도 닮아가는 것 같다. 부모님은 두분다 세상을 다른 시각으로 보는 독특한 사고를 갖고잇다. 예를 드렁 가족끼리 고기집에서 외식을 하게 되면 부모님은 “왜 삽겹살과 양념갈비를 굽는 고기판이 다르지? 두 가지를 한꺼번에, 한쪽에는 삼겹살을 다른 한쪽에는 양념갈비를 구울 수 있어 좀 더 편리한 고기판이 있으면 어떨까?”하는 생각을 가지신다. 이런 부모님의 창의적인 발상 덕분에 우리가족은 영화를 보고나서도 그 영화의 엉성한 부분은 어디였고, 결말은 왜 이런지 등을 서로 토론하기도 한다. 이런 영향을 받아 나도 늘 매사에 친구들이나 가족과 이야기 할 때도 호기심을 갖고 의문을 품으며 비판적인 자세를 갖게되었다. 이런 가운데 오늘 나는 학교에서 사회학과에 대한 강의를 듣게되었다. 오늘 강의해주신 사회학과의 선배님은 “사회학과는 사회를 비판적인 시각으로 바라보며 평가하고 사회를 개선시키기 위해 노력한다”고 했다. 그동안 나도 평소에 비판적인 시각을 갖고 있었지만 내가 구체적으로 어떤 직업을 가져야 하는지, 무엇이 나에게 맞는 직업인지에 대해서는 확신이 없었다. 하지만 오는 사회학과 강의를 통해 나와 성격이 비슷한 사회학과에 들어가가서 부모님처럼 사회를 비판적인 시각으로 바라보며 평가하여 글을쓰는 기자가 되어야겠다고 확신이들었다. 비록 짧은 시간이었지만 이 강의시간을 통해 나의 꿈에 대한 확신을 얻게되었고 자신감도 얻게 되었다. 그리고 사회학과가 나의 꿈과 나의 성격등과도 딱 맞는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그래서 대학교에서 과를 정할 때 나의 행복과 내 꿈을 위해서 사회학과에 들어가야겠다는 뚜렷한 목표도 생겼다. 오늘 강의시간은 나에게 굉장히 우익하고 내 미래를 위한 좋은 시간이었다. 이제 뚜렷한 목표와, 뚜렷한 꿈이 생겼으니 내 미래를 위해 지금보다 더욱 열심히 공부해야겠다.
Total 262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262
2020학년도 동아리 문화체험활동 소감문
윤석훈 | 2020.11.24 | Votes 0 | Views 28
윤석훈 2020.11.24 0 28
261
2020학년도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소감문(정oo)
배수화 | 2020.02.25 | Votes 0 | Views 330
배수화 2020.02.25 0 330
260
2020학년도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소감문(오oo)
배수화 | 2020.02.25 | Votes 0 | Views 276
배수화 2020.02.25 0 276
259
2020학년도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소감문(변oo)
배수화 | 2020.02.25 | Votes 0 | Views 341
배수화 2020.02.25 0 341
258
2020학년도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소감문(박oo)
배수화 | 2020.02.25 | Votes 0 | Views 300
배수화 2020.02.25 0 300
257
2020학년도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소감문(김oo)
배수화 | 2020.02.25 | Votes 0 | Views 345
배수화 2020.02.25 0 345
256
2019(20)학생회 이사장님 및 교장,교감님 간담회(생활안전체육부장님참석)2020.02.04.
최진성 | 2020.02.05 | Votes 0 | Views 332
최진성 2020.02.05 0 332
255
2019학년도 고1 스키캠프 소감문(김00)
정지호 | 2019.12.18 | Votes 0 | Views 379
정지호 2019.12.18 0 379
254
2019학년도 고1 스키캠프 소감문(김00)
정지호 | 2019.12.18 | Votes 0 | Views 288
정지호 2019.12.18 0 288
253
2019학년도 고1 스키캠프 소감문(이00)
정지호 | 2019.12.18 | Votes 0 | Views 296
정지호 2019.12.18 0 296